풍물악기 - 날나리, 호적, 태평소 > 풍물이란

본문 바로가기

풍물이란

풍물악기 - 날나리, 호적, 태평소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관리자 댓글 0건 조회 3,919회 작성일 03-07-29 02:34

본문


날나리는 '태평소' '새납' '호적'이라고 부르기도 한다.
날나리는 조선 태조 때 명나라에서 들어온 것으로 당나라의 사성(史盛)이 만든 것이라고 전한다. 전체 길이는 약 30cm이며 관은 피리와는 달리 원기둥이 아니고 원뿔꼴이다.

관은 유자, 대추, 화양같이 단단한 나무로 만들고, 그 아래켠 끝은 나발과 같이 벌어져 있는데, 이 부분은 구리로 만들어 붙인다. 한편 혀를 꽂는 상단에도 구리로 만든 구멍이 따로 있고, 이 구멍 끝에다 작은 서를 꽂는다.

옛날에는 서를 갈대로 이용하였으나, 요즈음에는 음료수 빨대(조금 큰 것)를 알맞은 크기로 자르고 다듬어서 쓰기도 한다. 지공(구멍)은 모두 8개이고 그 가운데 첫번째 구멍은 뒷면에 있다.

날라리는 본래 대취타(군악의 행진곡)에 쓰였고 종묘제례악에도 쓰였는데, 걸립형태 때 들어와 풍물굿을 더욱 풍성하게 해주었으리라 본다.
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풍물이란 목록
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
14 관리자 4079 07-29
13 관리자 3762 07-29
12 아라가야풍물연구회 4915 07-29
11 관리자 12227 07-29
열람중 관리자 3920 07-29
9 관리자 2554 07-29
8 관리자 2227 07-29
7 관리자 2448 07-29
6 관리자 4476 07-29
5 관리자 2042 07-29
4 관리자 2503 07-29
3 관리자 2233 07-29
2 관리자 1870 07-29
1 관리자 2641 07-29
게시물 검색

  • 아라가야풍물연구회   사무실 겸 연습장 : 경남 함안군 가야읍 함안대로 619-1 함안공설운동장 내 (함안체육관 옆)
  • 전화 : 010-6663-4900   연습 : 매주 화요일 금요일 저녁8시
  • Copyright ⓒ 아라가야풍물연구회 All rights reserved.